전화번호안내

031-874-5075

0031-874-6075

진료시간안내

* 일, 공휴일은 휴진입니다.

진료시간보기

  • 월화목금 09:00 ~ 18:00
  • 수요일 휴진
  • 토요일 09:00 ~ 13:00
  • 점심시간 13:00 ~ 14:00

건강정보

Home _ 게시판 _ 건강정보

제목

두드러기 나면 다 식품알레르기?..."정확히 알고 대비해야"

질병관리청은 2024년 세계알레르기 주간을 맞이하여 6월 23일(일)부터 29일(토)까지 알레르기 주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세계알레르기 주간은 세계알레르기기구(wao)가 현시점에 가장 중요한 알레르기질환을 선정하여 이를 적극적으로 독려하기 위한 캠페인을 진행하는 주간으로, 올해 주제로는 '식품알레르기'가 선정됐다.

2024년 세계알레르기 주간의 주제는 식품알레르기다|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식품알레르기 의심되면 지체 말고 병원 찾아야식품알레르기는 식품 유해반응의 하나로, 대부분의 사람에게 무해한 식품이 특정인에게만 면역학적으로 과민반응을 일으키는 질환이다. 이러한 반응은 식품 속 일부 단백질에 의한 것으로, △두드러기 △부종 △가려움 △복통 △설사 △기침 △호흡곤란 △어지러움 △아나필락시스 등이 있을 때 식품알레르기를 의심할 수 있다.다만, 음식을 먹고 이상증상이 나타난다고 해서 모두 식품알레르기에 의한 것은 아니다. 식품 불내성이 있을 때도 두드러기, 복통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식품 불내성은 면역 시스템과 관계없는 특정 식품이나 재료에 대한 부작용이다. 특정 음식을 먹을 때마다 이상증상이 나타난다는 점에서 식품 알레르기와 유사하지만, 아나필락시스 등 치명적인 문제를 야기하지 않는다는 점에서 차이를 보인다.따라서, 음식 섭취 후 이상 증상이 나타났을 때는 자가 판단하지 말고 병원을 찾아 정확한 원인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병원을 갈 때는 이상반응을 일으킨 음식의 종류, 구체적인 증상 및 증상이 나타난 시간 등을 기록하면 좋다.연령별 주의 식품 확인하고, 대체식품 잘 활용해야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키는 주요 식품은 연령대에 따라 다르다. 영유아 및 어린이는 계란, 콩류, 우유가 대표적이며 청소년 및 성인은 밀, 땅콩, 생선, 갑각류, 견과류에 의해 알레르기 반응이 나타나는 사례가 많다.식품알레르기를 진단받고, 원인식품이 확인됐다면 원인식품의 섭취를 제한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접촉 역시 주의해야 한다. 개인에 따라 이상반응의 정도는 다르지만, 예민한 이들은 손에 닿거나 식품을 조리하는 연기에만 노출돼도 식품알레르기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따라서, 음식 섭취뿐만 아니라 이를 조리하는 과정에서도 철저한 주의와 관리가 당부된다.다만, 불필요한 식이 제한은 경계해야 한다. 영양 불균형을 야기하고, 소아?청소년의 성장과 발달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 이 같은 문제는 대체 식품을 적절히 활용하면 예방할 수 있다. 계란알레르기가 있다면 단백질이 풍부한 소?돼지고기, 두부, 생선을 식단에 활용하고, 밀알레르기가 있다면 같은 탄수화물 식품인 쌀, 옥수수, 감자 등으로 대체하는 방식이다.아울러, 식품알레르기가 있다면 식품 또는 음식 구매 시 항상 식품라벨을 확인하는 습관을 들여야 한다. 우리나라는 현재 알레르기 유발식품 표시를 의무화하는 ‘알레르기 유발식품 표시제’를 시행 중이다. 법적 표지 대상 식품은 총 12종으로, 우유, 땅콩, 대두, 게, 복숭아 등이 포함된다.지영미 질병관리청장은 “알레르기질환은 잦은 재발과 증상 악화로 응급실 및 입원치료 반복, 학교 결석 및 직장 결근 등 삶의 질 저하가 우려되는 만성질환”이라고 말하며 조기 발견?적정치료?지속 관리를 통한 진행 억제 및 악화방지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보건당국은 향후 국민들이 알레르기질환에 대한 정보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를 추진하고, 시도 아토피?천식 교육정보센터를 단계적으로 확대하는 등 지역사회에 체감이 되는 정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